메뉴 건너뛰기

무명의 더쿠 http://theqoo.net/389810204
조회 수 260 추천 수 0 댓글 3

zMpzm

【마닐라=AP/뉴시스】12일 필리핀 마닐라 남부 파사이의 일본 대사관 앞에서 전시 일본군 위안부 할머니들이 지지자들과 함께 시위를 벌이고 있다. 아베 신조 일본 총리가 이날부터 5박6일 일정으로 필리핀, 호주, 인도네시아, 베트남 등 태평양 연안 4개국 순방을 시작한 가운데 이번 시위는 일본의 사죄와 보상을 요구하는 목적으로 개최됐다. 2017.01.12

【마닐라=신화/뉴시스】김혜경 기자 = 아시아·태평양 4개국 순방길에 오른 아베 신조(安倍晋三) 일본 총리가 12일 첫 방문국인 필리핀에서 일본군 위안부 필리핀 피해자들의 항의 집회에 직면했다.

아베 총리의 필리핀 방문 소식을 접한 필리핀 위안부 피해자들은 이날 오전 수도 마닐라에 위치한 일본 대사관 앞에서 항의 시위를 벌였다.

고령의 나이의 위안부 피해 할머니들은 이날 일본 정부의 공식 사죄와 배상을 요구하는 내용의 피켓을 들고 거리로 나왔다.

이들은 로드리고 두테르테 필리핀 대통령에게 이번 아베 총리와의 정상회담에서 자신들의 곤경에 대해 알릴 것을 촉구했다.

"우리는 두테르테 대통령이 아베와의 회담에서 필리핀 위안부 피해자들 뿐 아니라 아시아 각국의 위안부 피해자들에 대한 일본 측의 공식 사죄와 배상 문제를 논의할 것을 요청한다"고 필리핀 위안부 생존 단체 '릴라필리피나(Lila Pilipina)'의 대표인 레칠다 엑스트레마두라는 말했다.

그는 이전 필리핀 정권들은 필리핀 여성들이 제2차 세계대전 중 일본군들에 의해 강제적으로 성 노예가 된 위안부 피해자들의 고충을 외면했다며 한탄했다.

그는 이어 "우리는 또한 두테르테 대통령이 일본군이 우리땅에서 군사훈련을 하고 군사 기지를 만드는 것을 허락하지 말기를 바란다"라고 목소리를 높였다.

필리핀의 한 여성단체인 '가브리엘라' 또한 두테르테 대통령에게 아베 총리가 제안할 경제협력 때문에 위안부 피해자들을 저버리지 말 것을 경고했다.

필리핀의 일본군 위안부 피해 여성은 1000여명 가량이었지만 이 중 현재 70명만 생존해 있다. 필리핀 정부는1956년 일본과의 합의 등에 따라 5억5000만달러(약 6500억원) 규모의 물자와 서비스를 지원받아 전쟁 피해배상 문제를 이미 해결했다는 입장이다.


YkKHC
【마닐라=AP/뉴시스】12일 필리핀 마닐라 남부 파사이의 일본 대사관 앞에서 전시 일본군 위안부 할머니들이 지지자들과 함께 시위를 벌이고 있다. 아베 신조 일본 총리가 이날부터 5박6일 일정으로 필리핀, 호주, 인도네시아, 베트남 등 태평양 연안 4개국 순방을 시작한 가운데 이번 시위는 일본의 사죄와 보상을 요구하는 목적으로 개최됐다. 2017.01.12

한편 두테르테 대통령은 이날 마닐라에서 아베 총리와 회담을 하고 테러 대책 및 인프라 건설, 각종 개발 프로젝트 및 해상 협력 등에 대해 논의한다.

아베 총리는 필리핀에 정부개발원조(ODA)와 민간투자를 합쳐 향후 5년간 1조엔(약 10조4000억원) 규모의 지원을 약속할 전망이다. 아베 총리가 이렇듯 필리핀 외교에 공을 들이는 것은, 필리핀에 각종 지원을 하며 세력을 확장하는 중국을 견제하기 위해서다.

아베 총리는 마닐라 외에도 두테르테 대통령의 고향인 남부 도시 다바오시를 방문해 두테르테와의 개인적인 신뢰 관계도 구축할 전망이다.

한편 아베 총리는 12일부터 17일까지 5박6일 일정으로 필리핀을 시작으로 호주, 인도네시아, 베트남 등 태평양 연안 4개국을 순방한다.

이번 순방은 아시아태평양 지역 국가들과의 연대를 확인하는 한편, 남중국해 등에서 해양 진출을 꾀하는 중국을 견제하고, 도널드 트럼프 차기 미국 대통령이 폐기하기로 공약한 환태평양경제동반자협정(TPP)의 마지막 불씨를 살리기 위한 것으로 분석된다.

chkim@newsis.com


http://news.naver.com/main/read.nhn?mode=LS2D&mid=shm&sid1=104&sid2=231&oid=003&aid=0007708288

리플 더 보기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날짜 조회 추천
전체공지 [영화이벤트] 【날짜및내용갱신】위로가 되는 든든한 한끼! 영화 『심야식당2』개봉 기념 더쿠 이벤트 (6/1 木 마감) 232 2017.05.26 3950 3
전체공지 [도서이벤트] 더 이상 괜찮은 척 하지 않겠다. 자존감을 위한 21가지 연습 『나는 뻔뻔하게 살기로 했다』(6/8 木 마감) 678 2017.05.26 3783 0
전체공지 ▶ 『기억술사』 도서 당첨자 30명 발표! (5/27 16:00 現 17/30) 142 2017.05.26 3477 0
전체공지 더쿠 theqoo 이용 규칙 (2017.05.27 update+) 1716 2016.06.07 641319 43
전체공지 사이트 內 여혐-남혐 관련 게시물 및 성별 분란 조장/트페미 등 관련언급 + 글/댓글 금지 2016.05.21 559988 79
모든 공지 확인하기()
96325 재팬스퀘어 GOT7 - MY SWAGGER 1 17:01 3 0
96324 재팬스퀘어 Nissy(니시지마 타카히로) - SHADOWS (Nissy Entertainment 1st LIVE 中) 16:59 11 0
96323 재팬스퀘어 170526 풋스마, 히루난데스, 그 원인 X에 있다, 다운타운 나우, A-Studio, 타모리 클럽, 타케시의 일본의 미카타, 도큐멘토 72시간, 버즈리듬, 네타파레, 핏탕코캉캉, 아리요시 쟈퐁, 전력 탈력타임즈, 킨스마, 폭보 THE 프라이데이. 어나더스카이, 동물피스, 초문 진실인가 거짓인가, 앗토 홈비디오 SP, 토코로상의 학교에서 가르쳐주지 않는 소콘도코로 3 16:58 27 0
96322 재팬스퀘어 ミュージックステーション[字] 2017.05.26 1 16:47 46 0
96321 재팬스퀘어 요즘 반응 오는거 같은 이즈미 리카.jpg (후방,스압) 7 14:34 349 0
96320 재팬스퀘어 170526 히루난데스! - 초한정마케팅, 엔딩토크 14:32 48 0
96319 재팬스퀘어 「제34회 베스트 지니스트 2017」투표 개시 Kis-My-Ft2 후지가야 타이스케 다음은 누구!? 3 13:31 157 0
96318 재팬스퀘어 아무로 나미에,「어머니가 된다」주제가가 발매전에 리퀘스트 차트 1위 8 13:22 101 0
96317 재팬스퀘어 [PV] 야마다 타카유키 with MARO Boyz / モテモテ♡マーロ 13:05 41 0
96316 재팬스퀘어 야마다 타카유키 with MARO Boyz가 충격 데뷔! MV에는 야마다 누나 SAYUKI도 출연 (영상 有) 1 13:05 96 0
96315 재팬스퀘어 인기 래퍼 DOTAMA&ACE가 연속 드라마 첫출연 13:01 40 0
96314 재팬스퀘어 하카세 타로 "길거리 키스 불륜" 상대는, 그 천재 가수!? 「과거에는 타하라 토시히코나 시무라 켄과」 [유력 후보, 쌍방 가정 붕쾨 대스캔들 가능성] 12:53 194 0
96313 재팬스퀘어 사토 아리사, 인스타그램에서 첫 아이 임신 다시 보고 「저의 입으로…」 12:50 116 0
96312 재팬스퀘어 lol-엘오엘- 뉴 앨범「lolol」8월 2일 발매 정보 (사양 有) [케돌 아님 에벡 혼성] 12:47 43 0
96311 재팬스퀘어 이와사 미사키, 엔카 가수 최초 9월 「J-POP SUMMIT」 출연 12:46 47 1
96310 재팬스퀘어 BOYS AND MEN(광장돌), 새로운 출범을 말하는 뉴 SG「帆を上げろ!」 12:40 46 0
96309 재팬스퀘어 후지「굿디」「모두의 뉴스」, 다나카 코키의 "자체 입수 영상"순회 비판 분출! 12:33 68 0
96308 재팬스퀘어 BOYS AND MEN(광장돌) 코바야시 유타카, WOWOW 드라마 「범죄 증후군」출연 12:21 62 0
96307 재팬스퀘어 시나가와 히로시 「일본에 있어」 피스 아야베와 투샷 1 12:11 124 0
96306 재팬스퀘어 '불운' 다나카, 빅리그 데뷔 최다 13K 잡고도 패전 12:08 61 0
목록 HOT 게시물 BEST 게시물
Board Pagination ‹ Prev 1 2 3 4 5 6 7 8 9 10 ... 4817 Next ›
/ 481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