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무명의 더쿠 http://theqoo.net/389810204
조회 수 261 추천 수 0 댓글 3

zMpzm

【마닐라=AP/뉴시스】12일 필리핀 마닐라 남부 파사이의 일본 대사관 앞에서 전시 일본군 위안부 할머니들이 지지자들과 함께 시위를 벌이고 있다. 아베 신조 일본 총리가 이날부터 5박6일 일정으로 필리핀, 호주, 인도네시아, 베트남 등 태평양 연안 4개국 순방을 시작한 가운데 이번 시위는 일본의 사죄와 보상을 요구하는 목적으로 개최됐다. 2017.01.12

【마닐라=신화/뉴시스】김혜경 기자 = 아시아·태평양 4개국 순방길에 오른 아베 신조(安倍晋三) 일본 총리가 12일 첫 방문국인 필리핀에서 일본군 위안부 필리핀 피해자들의 항의 집회에 직면했다.

아베 총리의 필리핀 방문 소식을 접한 필리핀 위안부 피해자들은 이날 오전 수도 마닐라에 위치한 일본 대사관 앞에서 항의 시위를 벌였다.

고령의 나이의 위안부 피해 할머니들은 이날 일본 정부의 공식 사죄와 배상을 요구하는 내용의 피켓을 들고 거리로 나왔다.

이들은 로드리고 두테르테 필리핀 대통령에게 이번 아베 총리와의 정상회담에서 자신들의 곤경에 대해 알릴 것을 촉구했다.

"우리는 두테르테 대통령이 아베와의 회담에서 필리핀 위안부 피해자들 뿐 아니라 아시아 각국의 위안부 피해자들에 대한 일본 측의 공식 사죄와 배상 문제를 논의할 것을 요청한다"고 필리핀 위안부 생존 단체 '릴라필리피나(Lila Pilipina)'의 대표인 레칠다 엑스트레마두라는 말했다.

그는 이전 필리핀 정권들은 필리핀 여성들이 제2차 세계대전 중 일본군들에 의해 강제적으로 성 노예가 된 위안부 피해자들의 고충을 외면했다며 한탄했다.

그는 이어 "우리는 또한 두테르테 대통령이 일본군이 우리땅에서 군사훈련을 하고 군사 기지를 만드는 것을 허락하지 말기를 바란다"라고 목소리를 높였다.

필리핀의 한 여성단체인 '가브리엘라' 또한 두테르테 대통령에게 아베 총리가 제안할 경제협력 때문에 위안부 피해자들을 저버리지 말 것을 경고했다.

필리핀의 일본군 위안부 피해 여성은 1000여명 가량이었지만 이 중 현재 70명만 생존해 있다. 필리핀 정부는1956년 일본과의 합의 등에 따라 5억5000만달러(약 6500억원) 규모의 물자와 서비스를 지원받아 전쟁 피해배상 문제를 이미 해결했다는 입장이다.


YkKHC
【마닐라=AP/뉴시스】12일 필리핀 마닐라 남부 파사이의 일본 대사관 앞에서 전시 일본군 위안부 할머니들이 지지자들과 함께 시위를 벌이고 있다. 아베 신조 일본 총리가 이날부터 5박6일 일정으로 필리핀, 호주, 인도네시아, 베트남 등 태평양 연안 4개국 순방을 시작한 가운데 이번 시위는 일본의 사죄와 보상을 요구하는 목적으로 개최됐다. 2017.01.12

한편 두테르테 대통령은 이날 마닐라에서 아베 총리와 회담을 하고 테러 대책 및 인프라 건설, 각종 개발 프로젝트 및 해상 협력 등에 대해 논의한다.

아베 총리는 필리핀에 정부개발원조(ODA)와 민간투자를 합쳐 향후 5년간 1조엔(약 10조4000억원) 규모의 지원을 약속할 전망이다. 아베 총리가 이렇듯 필리핀 외교에 공을 들이는 것은, 필리핀에 각종 지원을 하며 세력을 확장하는 중국을 견제하기 위해서다.

아베 총리는 마닐라 외에도 두테르테 대통령의 고향인 남부 도시 다바오시를 방문해 두테르테와의 개인적인 신뢰 관계도 구축할 전망이다.

한편 아베 총리는 12일부터 17일까지 5박6일 일정으로 필리핀을 시작으로 호주, 인도네시아, 베트남 등 태평양 연안 4개국을 순방한다.

이번 순방은 아시아태평양 지역 국가들과의 연대를 확인하는 한편, 남중국해 등에서 해양 진출을 꾀하는 중국을 견제하고, 도널드 트럼프 차기 미국 대통령이 폐기하기로 공약한 환태평양경제동반자협정(TPP)의 마지막 불씨를 살리기 위한 것으로 분석된다.

chkim@newsis.com


http://news.naver.com/main/read.nhn?mode=LS2D&mid=shm&sid1=104&sid2=231&oid=003&aid=0007708288

리플 더 보기

번호 카테고리 제목 날짜 조회 추천
전체공지 [도서이벤트] 1920년에 쓰여진 포르투갈 리스본 여행 가이드북 『페소아의 리스본』(7/27 木 마감) 1192 17.07.20 15504 4
전체공지 ●●●●●●● [필독] 게시물 제목에 (-) 마이너스 달고 마이너스 플로우 달리기 범람으로 인한 금지 공지 422 17.07.16 44926 54
전체공지 ■■■ 신규회원 및 더쿠 회원들 제발 필독!! 현재 진행중인 무통보차단 관련 미리 조심해 ^^* (2017/07/20 7번 항목 불편한 회원들 갱신) 689 17.07.02 155959 45
전체공지 더쿠 theqoo 이용 규칙 (★ 07/21 10번. 아가씨 단어 관련 논란 등 갱신 ★) 2413 16.06.07 919914 47
전체공지 사이트 內 여혐-남혐 관련 게시물 및 성별 분란 조장/트페미 등 관련언급 + 글/댓글 금지 16.05.21 839138 87
모든 공지 확인하기()
104158 재팬스퀘어 칸쟈니 버라이어티 「페코쟈니」가 가을부터 정식 레귤러화 15 01:35 137 0
104157 재팬스퀘어 24시간테레비 드라마에 카토 시게아키 출연 8 01:28 113 0
104156 재팬스퀘어 덬들이 말한 빵과 버터 그리고 떡 먹는 붕부붕 볼래? 6 00:16 185 0
104155 재팬스퀘어 AKB 아베 메이 졸업 「더 넓은 무대」눈물로 꿈 이야기 00:10 100 0
104154 재팬스퀘어 7/23 일본 영화 데일리 랭킹 4 00:09 137 0
104153 재팬스퀘어 별거 안하는데 재밌다고 말해준 붕부붕이랑 걍 내가 좋아하는 회차ㅋㅋㅋㅋㅋ 17 00:03 259 1
104152 재팬스퀘어 사와지리 에리카.gif 10 17.07.23 169 0
104151 재팬스퀘어 후지와라 사쿠라, 도쿄 나카노 선 플라자 홀「藤原さくら ワンマンツアー 2017『PLAY』」공연 사진 및 세트리스트 17.07.23 24 0
104150 재팬스퀘어 케야키자카46, 후지큐 하이랜드「欅共和国 2017」공연 사진 및 세트리스트 2 17.07.23 93 1
104149 재팬스퀘어 하지메테노 오츠카이 - 이시하라 사토미 출연편 캡쳐 3 17.07.23 107 0
104148 재팬스퀘어 「WOWOW × V6 Special Collaboration」 30s 17.07.23 30 0
104147 재팬스퀘어 나가세 토모야의 이상형은 '사이타마 출신으로 가볍게 수레를 타는 성격 나쁜 여자'였다! 3 17.07.23 257 0
104146 재팬스퀘어 후지 일9 드라마 『경시청 이키모노계』 4화 예고.twt 2 17.07.23 52 0
104145 재팬스퀘어 2017년 3분기 일본드라마 시청률 (1화) 8 17.07.23 269 0
104144 재팬스퀘어 경시청 이키모노계 3화 720p 6 17.07.23 96 0
104143 재팬스퀘어 TBS 일요극장 『미안하다 사랑한다』 4화 예고.youtube 4 17.07.23 131 0
104142 재팬스퀘어 다음주 닛테레 「행렬이 생기는 법률 사무소」 24시간 테레비 발표 예정 2 17.07.23 135 0
104141 재팬스퀘어 코드블루 시리즈의 의료감수를 맡고있는 일본의과대학 치바호쿠소 병원 의사들의 1화 수술신들 설명.txt 17.07.23 207 0
104140 재팬스퀘어 전 모닝구무스메 후쿠다 아스카 이혼보고 (블로그 전문) 3 17.07.23 353 0
104139 재팬스퀘어 GINGER 2017년 9월호 호시노 겐 5 17.07.23 93 0
목록 HOT 게시물 BEST 게시물
‹ Prev 1 2 3 4 5 6 7 8 9 10 ... 5208 Next ›
/ 520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