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무명의 더쿠 http://theqoo.net/471854541
조회 수 649 추천 수 4 댓글 12
%25EC%2588%2598%25ED%258A%25B8%25EB%2584





%25EC%2588%2598%25ED%258A%25B8%25EB%2584




은봉희씨는 참, 마치 뭐랄까 드러운데 이뻐.




%25EC%2588%2598%25ED%258A%25B8%25EB%2584




그냥 무시해. 멋져져. 잘 살아.




%25EC%2588%2598%25ED%258A%25B8%25EB%2584






%25EC%2588%2598%25ED%258A%25B8%25EB%2584




사람들이 그런 일을 당하면요. 다들 착각해요. 

'내가 뭐 잘못했나? 실수했나? 아니면 내가 후져졌나? 지루해졌나? 내가 뭘 거슬리게 한 건가?' 

내가 그 맘 잘 알아요. 내가 그랬었으니까. 

근데 아니 잘못은 우리가 아니에요. 

배신한 그 사람들이 잘못한거야.




%25EC%2588%2598%25ED%258A%25B8%25EB%2584




"왜 날 의지해? 하지마."


"할 거예요. 할 거예요. 검사님밖에 없잖아요. 내 주변에 법 알고 힘 있는 사람."




%25EC%2588%2598%25ED%258A%25B8%25EB%2584






%25EC%2588%2598%25ED%258A%25B8%25EB%2584




'우린 운명이다. 바로 악연. 전생의 웬수.'


동감


'노지욱은 오늘도 재수없었다.

그런데 멋지다.'


동감




%25EC%2588%2598%25ED%258A%25B8%25EB%2584




'남자에 치이고, 상처받아 다신 누구도 진심으로 신뢰할 수 없을 것 같던 내가. 

다시 누군가를 신뢰하고 좋아하게 됐다는 것. 

바로 저 남자. 

나를 구원해준 사람.'




%25EC%2588%2598%25ED%258A%25B8%25EB%2584



%25EC%2588%2598%25ED%258A%25B8%25EB%2584




"우린 아무래도 운명인 것 같아. 

악연. 


그러니까 다신 내 앞에 나타나지마."




%25EC%2588%2598%25ED%258A%25B8%25EB%2584






%25EC%2588%2598%25ED%258A%25B8%25EB%2584




'왜 날 보지?'


"원치않는 감시의 시선도 폭행입니다. 

내가 원치 않는 그 누군가가 나를 멀리서 지켜보고 미행할 때 느끼는 

그 공포, 불안함, 불쾌감 이건 겪여보지 않으면 모를겁니다."


'설마 나 들으라고 하는 얘길까?'


"그 덕에 피고는 모든 거처를 옮겨야만 했고, 그리고 주변의 거의 모든 인간관계와 단절해야만 했습니다.

심지어 가장 아끼고 사랑하는 직장마저 포기해야만 했죠."


'빙고. 내 얘기다.'


"이 모든 건 원고로 부터 벗어나기 위한 몸부림이었습니다."




%25EC%2588%2598%25ED%258A%25B8%25EB%2584




역시, 다 알고 있던 거죠. 내가 스토킹 한 거. 

재판을 빙자해서 지금 이거 다 나한테 하는 이야긴거죠?




%25EC%2588%2598%25ED%258A%25B8%25EB%2584




"근데 왜 존댓말 쓰세요? 원랜 저한테 야, 너, 은봉희 막 대하셨었는데."


"그 땐 내 사람이었으니까.

근데 그 기간은 딱 2개월, 안 본지는 2년. 

고작 그 2개월짜리 인연으로 계속 말을 놓는다는게 좀 더 이상한 것 같은데요."


"이상하다기보다 거리감 느껴지니까."


"거리감이 느껴지는 게 당연하죠. 거리있는 사이니까."




%25EC%2588%2598%25ED%258A%25B8%25EB%2584



%25EC%2588%2598%25ED%258A%25B8%25EB%2584






%25EC%2588%2598%25ED%258A%25B8%25EB%2584





%25EC%2588%2598%25ED%258A%25B8%25EB%2584



열심히 살았다.

살다가 힘이 들면 가끔,

살다가 숨이 막히면 가끔, 

휴식을 취했다. 


바로 당신을 보는 것.



 %25EC%2588%2598%25ED%258A%25B8%25EB%2584






%25EC%2588%2598%25ED%258A%25B8%25EB%2584




"지금 저 걱정해주시는 거예요?"


"당연하지. 누구라도 걱정해.

길을 가다 모르는 사람이 이런 일을 당했어도 나는 걱정해. 

왜냐, 범죄와 싸우던 검사출신이니까."


'범인 등장에 새까맣게 까먹어 버렸다. 

불과 삼십분 전, 난 이 남자를 향한 내 일방적 짝사랑을 접기로 했었던 걸.'




%25EC%2588%2598%25ED%258A%25B8%25EB%2584




"내가 몹시 흥분되고 신나보였다면 네. 제대로 보셨어요 사실입니다. 

당연한 거 아닌가. 지난 2년동안 꽁꽁 숨어있던 범인이 내 눈 앞에 나타났는데. 

잡아서 누명 벗을 기회가 생긴 거 잖아요."


"너 덕분에 죽을 뻔 했어."


"이래죽나 저래죽나요."


"그걸 말이라고."


"어차피 개판 오분 전 굶어 죽기 일보직전이거든요. 제가." 


"그거랑 그렇게 죽는 거랑 똑같애?" 


"뭐가 달라요? 사무실 꼬라지를 좀 보세요. 

난 지금 파산 직전이고 제발 어디든 취직해서 먹고 살아야 되는데 

그 어디서도 날 뽑아주지 않아요. 

왜냐, 난 지검장 아들을 죽인 살인자니까. 업계 왕따니까.

나 변호사 개업했을 때 기사 타이틀이 '국민 살인녀, 법정에 서다.' 였던 건 알아요?

울 엄마, 내 앞에선 괜찮은 척 웃고 내 뒤에선 울어요. 딸이 손가락질 받는 거 속상해서.

그러니까 난 날 위해서도, 울엄마 위해서도 그리고 나 때문에 검사복 벗은 검사님을 위해서라도.

결론은 너무 좋다구요. 범인이 나타나서."


"그래 꼭 잡아. 범인."


"그럼요."


"같이. 잡자고 범인."




%25EC%2588%2598%25ED%258A%25B8%25EB%2584




"불면증 아닌 것 같은데."




%25EC%2588%2598%25ED%258A%25B8%25EB%2584






%25EC%2588%2598%25ED%258A%25B8%25EB%2584



%25EC%2588%2598%25ED%258A%25B8%25EB%2584




"너 내 사람 되라. 나한테 취직해."




%25EC%2588%2598%25ED%258A%25B8%25EB%2584




아직 방송한지 2주밖에 안 됐는데 넘치는 연출 쩌는 장면들과 대사 파티ㅜㅜㅜㅜㅜㅜㅜㅜㅜㅜㅜㅜㅜㅜㅜㅜㅜㅜㅜㅜㅜㅜㅜㅜ


리플 더 보기

번호 카테고리 제목 날짜 조회 추천
전체공지 [도서이벤트] 완전히 새로운 히어로의 등장!! 이사카 고타로 신작『화성에서 살 생각인가?』(8/30 水 마감) 473 17.08.18 4372 0
전체공지 ■■■ 신규회원 및 더쿠 회원들 제발 필독!! 현재 진행중인 무통보차단 관련 미리 조심해 ^^* 734 17.07.02 266627 48
전체공지 더쿠 theqoo 이용 규칙 (★ 07/21 10번. 아가씨 단어 관련 논란 등 갱신 ★) 2450 16.06.07 1035471 48
전체공지 사이트 內 여혐-남혐 관련 게시물 및 성별 분란 조장/트페미 등 관련언급 + 글/댓글 금지 16.05.21 963736 90
공지 뎡배스퀘어 개봉예정 영화 라인업 (2017.08.14 update) 78 17.03.16 20236 20
공지 뎡배스퀘어 방영예정 드라마 라인업 (2017.07.31 update) 104 17.03.16 22826 35
공지 뎡배스퀘어 만능 여주 리스트 (2017.06.16 update) 205 17.03.11 21677 53
공지 뎡배스퀘어 만능 남주 리스트 (2017.06.16 update) 262 17.03.11 27425 53
공지 뎡배스퀘어 ●●●●●【필독】드영배방 메뉴 이름 초기화 + 말머리 기능 개편 및 말머리 이용에 관한 유의사항!! 26 16.02.24 38673 1
공지 잡담 드영배방으로 이름 개편 알림 (국내 드라마 / 영화/ 배우 토크 : 드영배) 62 15.04.06 59476 3
모든 공지 확인하기()
1991102 잡담 키스신하면 내보스 키스신만 생각나..연우진ㅠㅠ 18:11 19 0
1991101 잡담 헷갈리는데 정려원 들어가는 드라마 예전 제목이 법정의 여신이었다는데 이거 체인지 디바 리멕은 아닌거지? 1 18:11 7 0
1991100 잡담 키크면 키스각은 어느 정도 나오지 않아? 1 18:11 11 0
1991099 잡담 서현진 삼총사 메이킹 너무 귀엽다 ㅋㅋㅋ 18:11 5 0
1991098 잡담 윤아 단발 정면짤은 없어? 1 18:11 19 0
1991097 잡담 키스신 잘찍는 여배우들 3 18:11 50 0
1991096 잡담 디비디나 블루레이 사면 가끔 꺼내보고 그래? 2 18:10 16 0
1991095 잡담 오늘 청경 무인도는 강하늘 5 18:10 25 0
1991094 잡담 병원선 하지원 달리는게 존멋ㄷㄷㄷ 3 18:10 41 0
1991093 잡담 아니 역도 정주행 하는 중인데 결별 기사... 4 18:09 34 0
1991092 잡담 키스신 플로우에 궁 주지훈 키스신 나오는데 어후 ㅋㅋㅋ 2 18:09 53 0
1991091 잡담 2017년 드라마 블루레이/디비디 추진 현황.txt <New! 4 18:08 70 0
1991090 잡담 윤아 드라마해?? 1 18:08 60 0
1991089 잡담 저번에 연우진 박민영 촬영중인거 봤는데 2 18:08 66 0
1991088 잡담 내마음의 저장 모르고 따라 하시는 분(류준열) 4 18:08 72 0
1991087 잡담 남주혁 키스신 보면서 좀 더 스킬 다져야겠다 공유 송중기처럼 될려면 좀 더 13 18:08 87 0
1991086 잡담 오늘 언니는살아있다 하는 날이구만 1 18:07 11 0
1991085 잡담 윤아 단발로 잘랐나봄 11 18:07 226 0
1991084 잡담 멜로 최고라고 말할수 있는건 박신양같다 ㅋㅋ파연 신드롬에 1 18:07 11 0
1991083 잡담 왕사 글 보다보면 원산린 이름 헷갈려ㅋㅋ 1 18:07 14 0
목록 HOT 게시물 BEST 게시물
‹ Prev 1 2 3 4 5 6 7 8 9 10 ... 10000 Next ›
/ 1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