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무명의 더쿠 http://theqoo.net/471854541
조회 수 1859 추천 수 4 댓글 13
%25EC%2588%2598%25ED%258A%25B8%25EB%2584





%25EC%2588%2598%25ED%258A%25B8%25EB%2584




은봉희씨는 참, 마치 뭐랄까 드러운데 이뻐.




%25EC%2588%2598%25ED%258A%25B8%25EB%2584




그냥 무시해. 멋져져. 잘 살아.




%25EC%2588%2598%25ED%258A%25B8%25EB%2584






%25EC%2588%2598%25ED%258A%25B8%25EB%2584




사람들이 그런 일을 당하면요. 다들 착각해요. 

'내가 뭐 잘못했나? 실수했나? 아니면 내가 후져졌나? 지루해졌나? 내가 뭘 거슬리게 한 건가?' 

내가 그 맘 잘 알아요. 내가 그랬었으니까. 

근데 아니 잘못은 우리가 아니에요. 

배신한 그 사람들이 잘못한거야.




%25EC%2588%2598%25ED%258A%25B8%25EB%2584




"왜 날 의지해? 하지마."


"할 거예요. 할 거예요. 검사님밖에 없잖아요. 내 주변에 법 알고 힘 있는 사람."




%25EC%2588%2598%25ED%258A%25B8%25EB%2584






%25EC%2588%2598%25ED%258A%25B8%25EB%2584




'우린 운명이다. 바로 악연. 전생의 웬수.'


동감


'노지욱은 오늘도 재수없었다.

그런데 멋지다.'


동감




%25EC%2588%2598%25ED%258A%25B8%25EB%2584




'남자에 치이고, 상처받아 다신 누구도 진심으로 신뢰할 수 없을 것 같던 내가. 

다시 누군가를 신뢰하고 좋아하게 됐다는 것. 

바로 저 남자. 

나를 구원해준 사람.'




%25EC%2588%2598%25ED%258A%25B8%25EB%2584



%25EC%2588%2598%25ED%258A%25B8%25EB%2584




"우린 아무래도 운명인 것 같아. 

악연. 


그러니까 다신 내 앞에 나타나지마."




%25EC%2588%2598%25ED%258A%25B8%25EB%2584






%25EC%2588%2598%25ED%258A%25B8%25EB%2584




'왜 날 보지?'


"원치않는 감시의 시선도 폭행입니다. 

내가 원치 않는 그 누군가가 나를 멀리서 지켜보고 미행할 때 느끼는 

그 공포, 불안함, 불쾌감 이건 겪여보지 않으면 모를겁니다."


'설마 나 들으라고 하는 얘길까?'


"그 덕에 피고는 모든 거처를 옮겨야만 했고, 그리고 주변의 거의 모든 인간관계와 단절해야만 했습니다.

심지어 가장 아끼고 사랑하는 직장마저 포기해야만 했죠."


'빙고. 내 얘기다.'


"이 모든 건 원고로 부터 벗어나기 위한 몸부림이었습니다."




%25EC%2588%2598%25ED%258A%25B8%25EB%2584




역시, 다 알고 있던 거죠. 내가 스토킹 한 거. 

재판을 빙자해서 지금 이거 다 나한테 하는 이야긴거죠?




%25EC%2588%2598%25ED%258A%25B8%25EB%2584




"근데 왜 존댓말 쓰세요? 원랜 저한테 야, 너, 은봉희 막 대하셨었는데."


"그 땐 내 사람이었으니까.

근데 그 기간은 딱 2개월, 안 본지는 2년. 

고작 그 2개월짜리 인연으로 계속 말을 놓는다는게 좀 더 이상한 것 같은데요."


"이상하다기보다 거리감 느껴지니까."


"거리감이 느껴지는 게 당연하죠. 거리있는 사이니까."




%25EC%2588%2598%25ED%258A%25B8%25EB%2584



%25EC%2588%2598%25ED%258A%25B8%25EB%2584






%25EC%2588%2598%25ED%258A%25B8%25EB%2584





%25EC%2588%2598%25ED%258A%25B8%25EB%2584



열심히 살았다.

살다가 힘이 들면 가끔,

살다가 숨이 막히면 가끔, 

휴식을 취했다. 


바로 당신을 보는 것.



 %25EC%2588%2598%25ED%258A%25B8%25EB%2584






%25EC%2588%2598%25ED%258A%25B8%25EB%2584




"지금 저 걱정해주시는 거예요?"


"당연하지. 누구라도 걱정해.

길을 가다 모르는 사람이 이런 일을 당했어도 나는 걱정해. 

왜냐, 범죄와 싸우던 검사출신이니까."


'범인 등장에 새까맣게 까먹어 버렸다. 

불과 삼십분 전, 난 이 남자를 향한 내 일방적 짝사랑을 접기로 했었던 걸.'




%25EC%2588%2598%25ED%258A%25B8%25EB%2584




"내가 몹시 흥분되고 신나보였다면 네. 제대로 보셨어요 사실입니다. 

당연한 거 아닌가. 지난 2년동안 꽁꽁 숨어있던 범인이 내 눈 앞에 나타났는데. 

잡아서 누명 벗을 기회가 생긴 거 잖아요."


"너 덕분에 죽을 뻔 했어."


"이래죽나 저래죽나요."


"그걸 말이라고."


"어차피 개판 오분 전 굶어 죽기 일보직전이거든요. 제가." 


"그거랑 그렇게 죽는 거랑 똑같애?" 


"뭐가 달라요? 사무실 꼬라지를 좀 보세요. 

난 지금 파산 직전이고 제발 어디든 취직해서 먹고 살아야 되는데 

그 어디서도 날 뽑아주지 않아요. 

왜냐, 난 지검장 아들을 죽인 살인자니까. 업계 왕따니까.

나 변호사 개업했을 때 기사 타이틀이 '국민 살인녀, 법정에 서다.' 였던 건 알아요?

울 엄마, 내 앞에선 괜찮은 척 웃고 내 뒤에선 울어요. 딸이 손가락질 받는 거 속상해서.

그러니까 난 날 위해서도, 울엄마 위해서도 그리고 나 때문에 검사복 벗은 검사님을 위해서라도.

결론은 너무 좋다구요. 범인이 나타나서."


"그래 꼭 잡아. 범인."


"그럼요."


"같이. 잡자고 범인."




%25EC%2588%2598%25ED%258A%25B8%25EB%2584




"불면증 아닌 것 같은데."




%25EC%2588%2598%25ED%258A%25B8%25EB%2584






%25EC%2588%2598%25ED%258A%25B8%25EB%2584



%25EC%2588%2598%25ED%258A%25B8%25EB%2584




"너 내 사람 되라. 나한테 취직해."




%25EC%2588%2598%25ED%258A%25B8%25EB%2584




아직 방송한지 2주밖에 안 됐는데 넘치는 연출 쩌는 장면들과 대사 파티ㅜㅜㅜㅜㅜㅜㅜㅜㅜㅜㅜㅜㅜㅜㅜㅜㅜㅜㅜㅜㅜㅜㅜㅜ


리플 더 보기

번호 카테고리 제목 날짜 조회 추천
전체공지 ▶ 영화 《아인》 예매권 당첨자 발표!! (2/25 日 연락 마감) 114 18.02.23 2071 0
전체공지 ▶ 영화 《나라타주》 시사회 당첨자 발표!! (2/25 日 연락 마감) 112 18.02.23 2173 0
전체공지 더쿠 theqoo 이용 규칙 (★★ 2/9 추가갱신! 3번 항목 - 동식물방,후기방 등 개인 인스타그램 링크 공유 익명사이트 룰 위반 주의 강조 갱신) 2752 16.06.07 1765833 51
전체공지 ■■■ 사이트 內 여혐-남혐 관련 게시물 및 성별 분란 조장/트페미 등 관련언급 + 글/댓글 금지 16.05.21 1716533 127
공지 알림/결과 나저씨플 때 아저씨 패는 거 보면 워딩만 다르지 논리는 그쪽 논리랑 존똑이던데 ㅋㅋㅋ 21 17.11.15 12171 1
공지 알림/결과 【 왕덬 : 64덬으로 쓴 댓글 참조 및 나이차 저씨무새들 공지 경고 / 드영배방 무새들 경고 】김승수 “진세연과 절절한 멜로 연기하고파” 19 17.11.15 13835 2
공지 잡담 【 왕덬 : 18덬으로 쓴 댓글 참조 공개경고 】세상엔 샹년이 널렸고 뎡배에도 꽤있음 ㅋ 우도환 과 수석했다고 좋다는 글에 28 17.11.13 13234 0
공지 알림/결과 ★☆ 작품내 여성캐릭터 도구화/수동적/소모적/여캐민폐 타령 및 관련 언급 금지, 언급시 차단 주의 ☆★ 77 17.08.24 78355 18
공지 뎡배스퀘어 개봉예정 영화 라인업 (2018.02.10 update) 98 17.03.16 36927 20
공지 뎡배스퀘어 방영예정 드라마 라인업 (2017.11.13 update) 107 17.03.16 40420 35
공지 뎡배스퀘어 만능 여주 리스트 (2017.12.04 update) 230 17.03.11 38075 53
공지 뎡배스퀘어 만능 남주 리스트 (2017.12.04 update) 313 17.03.11 45692 53
공지 뎡배스퀘어 ●●●●●【필독】드영배방 메뉴 이름 초기화 + 말머리 기능 개편 및 말머리 이용에 관한 유의사항!! 26 16.02.24 63559 1
공지 잡담 드영배방으로 이름 개편 알림 (국내 드라마 / 영화/ 배우 토크 : 드영배) 62 15.04.06 79231 3
모든 공지 확인하기()
2680542 잡담 그나저나 그럼 나저씨 홍보는 어떡함? 11:27 4 0
2680541 잡담 똑같은 삼점이라도 긍정평이랑 부정평이 나뉘어서 11:27 12 0
2680540 잡담 한지민 유부녀역 처음이지? 지성과 결혼생활 11:26 12 0
2680539 잡담 오달수 진짜 연락안되나보다ㅋㅋㅋ 관계자중 누구 하나라도 연락됐으면 난처해하더라던지 뭐라고 기사떴을거 같은데 11:26 14 0
2680538 잡담 세이프 오브 워터(물의 형태) 본 덬들 이거 멜로야??? 11:26 13 0
2680537 잡담 아니면 그냥 아니라고 한마디만 하면 되는거 아님? 3 11:26 59 0
2680536 잡담 킬힐 지킬남녀주네 2 11:25 20 0
2680535 잡담 시네리평도 그냥 개인 몇의 평인데 높든 낮든 조롱조 평만 없으면 이제 신경 안쓰임 10 11:25 76 0
2680534 잡담 박평식 같은 평론가 진짜 넘버원 같다 울 나라에서 11:25 35 0
2680533 잡담 오달수가 아무것도 안한다면 일주일이고 한달이고 대응 안해도 상관없음 11:25 33 0
2680532 잡담 오 한지민 드라마하네 11:25 12 0
2680531 잡담 오모씨 소속사 대표배우가 오모씨인가? 1 11:24 33 0
2680530 잡담 오모씨는 그게 사실이면 지금 피해자가 전면에 나온게 아니라 더이상 폭로도 없을거같고 11:24 27 0
2680529 잡담 리포는 평론가들이 좋아하는 임순례감독인데도 평점 많이 못받은거야 22 11:24 161 0
2680528 잡담 내 배우 차기작 언제오냐.... 11:24 15 0
2680527 잡담 오달수는 본인뿐만아니라 소속사대표도 같이 잠수한건가 3 11:23 47 0
2680526 잡담 지성+한지민이면 내기준 귀여운 댕댕이상 조합이다 ㅋㅋㅋㅋ 1 11:23 31 0
2680525 잡담 근데 오모씨가 입장냈는데 아니라고하면 그것도 또 그거대로 문제일듯 5 11:22 61 0
2680524 잡담 아ㅠㅠㅠ내배우 뉴짤 이쁘다(박신혜) 2 11:21 40 0
2680523 잡담 궁합이건 게이트건 보고싶은 사람 보면 되지만 무슨 씨네21 별3점에 평이 무난하고 좋은 편이라니;; 27 11:21 249 0
목록 HOT 게시물 BEST 게시물
‹ Prev 1 2 3 4 5 6 7 8 9 10 ... 10000 Next ›
/ 10000